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역사·문화

가야진용신제

  • sns 공유 리스트 열기
  • 본문 인쇄

가야진용신제

민속놀이 "가야진용신제"는 양산시 원동면 용당리에 있는 "가야진사(도 민속자료 제7호)제례"를 바탕으로 형상화한 것이다. 가야진사는 삼국사기 권32 제사조에 보면 대.중.소사 중 중사에 속하는 사독(四瀆)의 하나로 나라에서 연3회 이상독(川,水)신께 기풍제를 지내던 사당이다. 제일이 정해지면 3일전에 주민들이 사당 주변을 정화하고 나라에서 하사하는 향과 축문을 가져오는 칙사를 맞이한다. 그리하여 도백이나 수령이 헌관(獻官)이 되어 제례를 모신다. 그런데 가야진사에 모시는 신은 전설에 따라 용신으로 믿고 있다. 따라서 제수로 사용한 희생(犧牲)을 용신이 있다고 믿는 용소에 통째로 침하함으로써 우순 풍조하여 선박과 선원의 안전 및 풍요를 기원하는 것이다. 가야진제는 시제 2월 정(丁)일과 8월 정일에 지내는 시제와 한발에 지내는 기우제가 있었는데 근년에 지내는 가야진용신제는 상기한 시제와 용신제를 합하여 3월 초정일에 행한다.
유래
양산시 원동면 용당리 앞 낙동강 나루에 자리 잡은 가야진사는 그 유래가 대단히 오래되어 멀리 삼한시대부터 전통적인 풍속으로 어느 역대를 막론하고 항상 국왕의 이름으로써 국가적 정례의식으로 그 행사를 사뭇 놀랍게 내려온 전설어린 사당이다. 사당이 있는 이 나루는 신라가 가야(伽倻)를 정벌할 때 왕래하던 곳으로 공주 웅진과 함께 해마다 봄과 가을에 향촉과 칙사를 보내어 국가의식으로 제사를 올려 장병의 무운장구를 빌었다는 것이다. 그런데 양산군수가 항상 칙사가 되고 보니 비록 적은 고을이나 그 권한은 대단하였다. 그래서 인근 고을 수령들의 지위는 높지만 평소 양산군수 앞에서는 쩔쩔매었다. 그것은 잘못하다가는 향사 때 봉로(奉爐)로 뽑히면 군수가 이방에게 명하여 향로에 불을 많이 담아 향로를 받들어 가질 때 손이 타더라도 땅에 놓지 못하고 만일 견딜 수 없어 땅에 놓으면 역적 취급을 받게 되었다 하니 그 권세가 자못 놀라웠다 한다. 사당은 조선 태종 6년께 세워진 것으로 전해지고 있지만, 마을 사람들이 아는 창건연대는 신라 초기이며 이곳은 가야 및 백제가 왜적과 합세하여 신라를 항시 괴롭히므로 국민이 여기에 모여 낙동강 수비를 의논하고 연안일대를 용산(김해지대)이라하여 금호하는 산림녹화운동도 겸하여 천지신명께 맹세하기 위해 세운 것으로 알고 있다. 용신에 대한 설화는 신라가 가야를 정벌하기 위해 이 일대를 전초기지로 삼을 때부터 널리 알려져 내려왔다. 사라호 태풍시에 부서진 이 사당은 주민들이 다시 복원한 바가 있고 최근에 다시 재정비를 하여 매년 봄에 가야진용신제를 지내고 있으며 가야진사는 경남도문화재 제7호로 지정되었으며 가야진용신제는 경남도민속자료 제19호로 지정되어 있다.
연혁

가야진용신제는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를 거쳐 국가 의식으로 전해져 오다가 일제의 탄압으로 주민 이장백 등에 의하여 시제와 기우제를 겸하여 그 명맥을 근근이 유지해 오던 중 광복을 맞으면서도 국가의식으로 재현되지 못함을 안타깝게 여겨 오던 중 1983년 12월30일 가야진사 경남도 민속자료 제 7호로 지정됨과 동시에 원동면 용당마을민과 원동면민이 용신제 위원회를 구성하여 전승하여 왔으나, 1990년 1월에 양산군민을 주축으로 하여 가야진용신제 발굴 및 보존위원회를 재정비하여 제26회 경남도 민속예술경연대회에 출연하였으며, 계속 발굴 보완하여 제27회 경남도 민속예술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 하였다. 매년 봄 음력 3월 초정일마다 용신제를 올리며 가을 삽량문화제 때마다 시연을 펼치고 있다.

무형문화재 지정현황

모바일환경에서는 좌우로 이동하여 내용(표)을 보실 수 있습니다.

무형문화재 지정현황의 지정번호, 보유자, 성별, 생년월일, 보유종별, 주소, 지정일에 관한 표입니다.
지정번호보유자성별생년월일보유종별주소지정일
19 김진규 (보유) 31.12.22. 제향 원동 서룡 889 `04.10.21
이임수 (후보) 42. 7.21. 제향 원동 용당 889-2 `04. 5. 8.
박홍기 (후보) 64. 9.13. 상쇠 원동 내포 1023 `04. 5. 8.
이희조 (조교) 42. 6.27. 선창 원동 원리 648 `04. 5. 8.
이 화면의 내용에 만족하셨습니까?